컨텐츠 바로가기

뉴스·공지

  1. 뉴스·공지
  2. 보도자료

보도자료

국문대표홈페이지 > 뉴스·소식 > 보도자료 상세보기

한국, 동남아 중점협력국과 신남방 ODA 추진 합의

  • 작성일 : 2019-11-25
  • 조회수 : 1572
  • 부서명 : 개발협력국
첨부파일 19-798 한-아세안 5개국 개발협력 MOU 체결.hwp 첨부파일 미리보기
첨부파일 첨부_사진1.jpg 첨부파일 미리보기
첨부파일 첨부_사진2.jpg 첨부파일 미리보기

1.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계기 11.25.(월) 부산에서 개최된 「2019 개발협력의 날 기념식」 행사에서 캄보디아, 라오스, 미얀마, 필리핀, 베트남 등 아세안 5개국과 신남방 ODA 전략 구체 이행방안을 담은 양해각서(MOU)를 체결하였다.
 
ㅇ 캄보디아 찌응 얀나라 개발위원회 장관, 라오스 살름싸이 꼼마싯 외교장관, 미얀마 쪼 틴 국제협력부 장관, 필리핀 어네스토 페르니아 국가경제개발청, 베트남 응우웬 찌 중 기획투자부 장관이 각국을 대표하여 서명했다.
 
2. 이번 양해각서에 따라 한국과 아세안 5개국은 신남방 ODA 전략 5대 프로그램으로 ①포용적 개발을 위한 디지털 파트너십 ②더 나은 미래를 위한 고등교육 ③한-메콩 미래 평화공동체 조성 ④자연과 사람이 함께하는 스마트 도시개발 ⑤균형성장을 견인하는 포용적 교통을 추진하기로 합의하고, 관련 사업을 통해 상호간 개발협력을 확대해 나가기로 하였다.
※ 문재인 대통령, 아세안 관련 정상회의 계기 ‘지속가능발전 관련 특별 오찬’에서 2022년까지 신남방 지역에 대한 ODA 규모를 두 배 이상 확대하겠다고 발표(2019.11.4.)
 
3. 개발협력은 정부의 신남방정책을 뒷받침하는 주요 분야로서, 이번 양해각서 체결은 ODA 사업을 통해 신남방정책의 핵심 가치인 사람(People)・평화(Peace)・상생번영(Prosperity) 3P를 실현함으로써 한-아세안 및 한-메콩 관계 격상을 위한 실질 기반을 마련한 것으로 평가된다.
 
ㅇ 또한, 신남방 ODA 5대 프로그램 이행을 촉매로 하여 정보통신기술(ICT), 대학간 교류, 스마트 기술 및 교통 인프라 등의 분야에서 한-아세안 교류협력이 더욱 확대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4. 앞으로 외교부는 한국국제협력단(KOICA) 및 국내 여타 ODA 시행기관과 긴밀한 협의를 통해 구체 협력 사업을 발굴, 추진하고, 이를 통해 한-아세안 ‘평화를 향한 동행, 모두를 위한 번영’에 계속해서 기여해 나갈 예정이다.
 
첨부 : 서명식 사진. 끝.    
     

메뉴담당부서 : 언론담당관실

전화 : 2100-8126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