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문대표홈페이지 > 뉴스·소식 > 보도자료 게시물 상세보기

정의용 외교장관, 아랍에미리트(UAE) 왕세제 예방 및 한-아랍에미리트 외교장관회담(10.10.) 결과

  • 작성일 : 2021-10-11
  • 조회수 : 1257
  • 부서명 : 아프리카중동국
첨부파일 [21-766](보도자료)정의용 외교장관, 아랍에미리트(UAE) 왕세제 예방 및 한-아랍에미리트 외교장관회담(10.10.) 결과.hwp 첨부파일 미리보기
첨부파일 [21-766](보도자료)정의용 외교장관, 아랍에미리트(UAE) 왕세제 예방 및 한-아랍에미리트 외교장관회담(10.10.) 결과.pdf 첨부파일 미리보기

아랍에미리트(UAE)를 방문 중인 정의용 외교장관은 10.10.() 오후 아부다비에서 모하메드 빈 자이드 알 나흐얀(Sheikh Mohammed bin Zayed Al Nahyan)왕세제를 예방하고, -UAE 양국 관계 및 국제무대에서의 협력 등에 관해 의견을 교환하였다.

 

정 장관은 금년 UAE 건국 50주년 및 2020 두바이 엑스포의 성공적 개최를 축하하는 한편, UAE 정부가 코로나19 상황을 훌륭하게 관리해 왔다고 하고, 코로나19 대응 과정에서 양국간 원활한 협력이 이루어져 왔음을 상기하였다.

1971.12.2. 아랍에미리트 연방 건국

UAE90% 이상이 코로나19 백신 2차 접종을 완료하고 최근 일일 신규 확진자수가 100명대로 감소하면서 코로나19 극복 선언(10.6.)

 

아울러, 정 장관은 우리 정부가 2030 부산 엑스포 유치를 위해 노력 중임을 설명하고 UAE측의 지지를 요청하였으며, 모하메드 왕세제는 양국이 엑스포 관련 협력을 지속해 나가기를 바란다고 하였다.

 

정 장관은 양국 정상간 돈독한 신뢰 관계를 기초로 기존의 에너지건설 인프라 위주의 경제 분야 협력에 더하여 문화재생에너지 등 다양한 분야에서의 협력을 심화발전시켜 나가기를 바란다고 하였다.

 

또한, 정 장관은 모하메드 왕세제와 한반도 정세 및 중동 지역 정세에 대해서도 심도 깊은 의견을 교환하였다.

 

정 장관은 왕세제 예방을 마친 직후 UAE측이 제공한 왕실 헬기를 이용하여 두바이로 이동, 10.10.() 19:40-21:20 압둘라 빈 자이드 알 나흐얀(Sheikh Abdullah bin Zayed Al Nahyan)UAE 외교국제협력부 장관과 회담을 갖고, 양국 관계 협력 방안에 대하여 논의하였다.

 

양 장관은 코로나19 시대 여러 가지 도전에도 불구하고 양국간 특별 전략적 동반자 관계에 기초하여 다양한 분야에서 신뢰를 쌓아왔음을 평가하였다.

 

정 장관은 금년 UAE 건국 50주년 및 2020 두바이 엑스포의 성공적 개최를 축하하고, 향후 50년을 준비하기 위한 50개 프로젝트(Projects of the 50)의 성공을 기원하면서, 그간 양국간 협력 관계가 앞으로도 더욱 발전해나가기를 기대한다고 하였다.

UAE는 향후 50년을 준비하는 ‘50개 프로젝트(Projects of the 50)’ 발표하고, 4 산업혁명, 기후변화, 인적자원개발 등 핵심 분야를 중심으로 지속적인 발전 기반 구축을 위한 국가 전략 마련 노력중

 

압둘라 장관은 한국이 이룬 성취를 모델로 삼고자 하며, 앞으로도 한국과 UAE가 동반자로서 관계를 더욱 발전시켜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하였다.

 

한편, 양 장관은 COP28 유치, 2030 부산 엑스포 유치, 12월 서울 UN평화유지 장관회의 등 국제무대에서의 협력과 관련하여 기탄없이 토론하고 계속해서 협력해 나가기로 하였다.

 

또한, 양 장관은 최근 한반도 및 지역 정세에 대해서도 현황을 설명하고 의견을 교환하였다.

특히, 정 장관은 현지 진출 우리 기관 및 기업의 애로사항을 압둘라 장관에게 설명하고 UAE측의 적극적 협조를 당부하였다.

 

금번 정 장관의 아랍에미리트 방문은 코로나19 상황에서도 한-UAE 간 고위급 대면 외교를 지속하면서, 양국간 특별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한층 발전시켜 나가기 위한 의지를 재확인한 것으로 평가된다.

2020.7월 압둘라 외교장관 방한, 2020.12월 강경화 외교장관 UAE 방문. .

영문보도자료 바로가기(Eng. Version)​​ ​​​​


메뉴담당부서 : 언론담당관실

전화 : 2100-8126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