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외교부

보도자료

외교부, 청색경제를 주제로 환인도양공동체와 '파트너십 세미나' 개최 예정

부서명
아시아태평양국
작성일
2021-07-05
조회수
1774

□ ‘제2차 한-환인도양연합(Indian Ocean Rim Association, 이하 IORA) 파트너십 세미나(The 2nd ROK-IORA Partnership Seminar)’가 2021.7.8.(목) 외교부, 한국해양수산개발원[KMI], 한국해양과학기술원[KIOST] 공동 주최로 부산 파라다이스 호텔에서 개최될 예정입니다.

    ※ 환인도양연합[IORA]은 인도양 연안 국가들 간 경제‧사회 분야협력을 위한 지역협의체로서 한국은 2018년 11월 대화상대국(Dialogue Partner) 가입 

- 회원국(23개국) : △(서남아) 인도, 스리랑카, 방글라데시, 몰디브, △(동남아) 태국,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싱가포르, △(태평양) 호주, △(중동) 이란, UAE, 예멘, 오만, △(아프리카) 남아공, 케냐, 소말리아, 탄자니아, 세이셸, 코모로, 모리셔스, 모잠비크, 마다가스카르, △(서유럽) 프랑스

- 대화상대국(9개국) : 한국, 미국, 중국, 일본, 영국, 독일, 이집트, 터키, 이탈리아


ㅇ 작년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개최되는‘한-IORA 파트너십 세미나’는 우리 측이 제19차 IORA 각료회의(2019.11월, 아부다비) 계기 제안한 1.5트랙 협의체로, 우리나라와 IORA간의 정책적‧학술적 교류의 장을 마련함으로써, 상호 이해를 높이고 구체적인 협력분야를 발굴해나가는데 의의를 두고 있습니다. 


ㅇ 이번 세미나는 IORA사무국 및 회원국의 정부 인사들과 관련 연구기관 전문가들을 초청하여 IORA의 8대 우선협력분야(Priority Area) 중 하나인 청색경제(Blue Economy)* 분야에서의 실질 협력 강화 방안을 모색할 예정입니다.

   * 청색경제(Blue Economy) 

     :해양자원의 지속가능한 이용을 통해 경제성장, 생활환경 개선, 일자리 창출 및 해양생태계 보존 등을 달성한다는 개념으로 △어업, △해운‧항만, △해양환경 등 포함 (World Bank, 2017)


ㅇ 참석자들은 “포스트코로나 시대 지속 가능한 발전을 위한 한-IORA 청색경제 파트너십 (Partnership for Blue Economy to Attain Sustainable Development in the Post-COVID-19 Era)”을 주제로, △수산자원의 보전과 지속가능한 이용, △지속가능한 해양 교통 연결성 증대, △청색 경제의 잠재성 실현이라는 3가지 세션을 통해 청색경제 분야에서의 협력 증진 방안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 이번 세미나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IORA 사무국 및 회원국 측 인사의 비대면 참석과 IORA 회원국 주한대사관 및 우리 측 인사의 현장 참석을 병행하는 방식으로 진행되며, 사전 등록 시 영상회의 프로그램(ZOOM)을 통해 실시간 시청 가능


□ 이번 세미나는 지속가능한 친환경 경제 패러다임으로 새롭게 부상하고 있는 청색경제에 대한 관심을 환기하는 동시에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지원하기 위하여 부산에서 개최하며 부산관광공사가 후원합니다. 


□ 외교부는 이번 세미나를 통해 경제적‧전략적 중요성이 증대하고 있는 인도양 지역의 지속가능한 발전에 실질적으로 기여하고, 더 나아가 환인도양 공동체와 코로나19 이후 시대를 함께 열어가는 계기를 마련할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 



 붙임 : ‘제 2차 한-IORA 파트너십 세미나’ 포스터.  끝


영문보도자료 바로가기(Eng. Version)​​  


만족도 조사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메뉴담당부서
언론담당관실
전화
02-2100-81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