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문대표홈페이지 > 뉴스·소식 > 보도자료 상세보기

한미 외교장관 회담 결과

  • 작성일 : 2021-05-03
  • 조회수 : 1527
  • 부서명 : 북미국
첨부파일 [21-300](보도자료)한미 외교장관 회담 결과.hwp 첨부파일 미리보기
첨부파일 한-미 외교장관회담1.JPG 첨부파일 미리보기
첨부파일 한-미 외교장관회담2.JPG 첨부파일 미리보기
첨부파일 한-미 외교장관회담3.JPG 첨부파일 미리보기

□ 정의용 외교부장관은 런던 G7 외교·개발장관회의 참석 계기 5.3.(월) 오전(현지시간) 안토니 블링컨(Antony J. Blinken) 미국 국무부장관과 회담을 갖고 한미 정상회담 준비, 한반도 문제, 지역 및 글로벌 현안 등 상호 관심사에 대해 논의하였다.


□ 양 장관은 5.21.(금) 예정된 한미 정상회담이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긴밀히 협력해 나가기로 하였다.
  ㅇ 블링컨 장관은 바이든 대통령이 문재인 대통령과의 회담을 고대하고 있다고 하면서, 바이든 행정부가 출범한 초기이자 코로나19 상황에서 대면으로 한미 정상회담을 개최하는 것은 그 자체로 미국이 한미동맹을 매우 중시하고 있으며 한미동맹이 포괄적인 관계로 발전하고 있음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언급하였다.


□ 블링컨 장관은 미국의 대북정책 검토 결과를 공유하였으며, 정 장관은 바이든 행정부의 대북정책 검토 결과가 현실적이고 실질적인 방향으로 결정된 것을 환영하였다.
  ㅇ 양 장관은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 및 항구적 평화 정착을 위해 계속해서 긴밀히 공조해 나가기로 하였다.


□ 아울러, 정 장관과 블링컨 장관은 우리 신남방정책과 미국의 인도-태평양 지역 구상 간 연계협력, 코로나19 관련 백신분야 협력, 기후변화·민주주의 등 글로벌 현안 해결을 위한 한미간 협력도 강화해 나가기로 하였다.


□ 양 장관은 3월 서울에서 개최된 한미 외교장관 회담 및 외교·국방(2+2) 장관회의에 이어 오늘(5.3.) 대면회담이 재차 개최되고 5.21.(금) 한미 정상회담이 예정된 것은 양국간 공고한 동맹관계의 현주소를 대변한다고 하고, 앞으로도 긴밀한 소통과 협력을 지속해 나가기로 하였다.  끝.


영문보도자료 바로가기(Eng. Version)​

메뉴담당부서 : 언론담당관실

전화 : 2100-8126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