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가기 메뉴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eg(전자정부) 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1. 어린이·청소년
  2. RSS
  3. ENGLISH

외교부

보도자료

평화외교기획단장, 캄보디아 방문

부서명
평화외교기획단
작성일
2023-03-17
조회수
5221

□ 전영희 외교부 평화외교기획단장은 3.17(금) 오후(현지 시간) 캄보디아 외교부 「응우온 속웽(Ngoun Sokveng)」 아시아태평양 총국장을 면담하여, 우리 정부의 ‘담대한 구상’에 대해 설명하고, 한반도 정세를 평가하면서 대북한 정책에 대해 협의하였다.


ㅇ 우선 전 단장은 최근 북한이 단거리 탄도미사일(3.9, 3.14)과 순항미사일(3.12)에 이어, 어제(3.16(목)) 장거리 탄도미사일을 발사한 데 대해 강력히 규탄하면서 우려를 표하였다. 특히, 북한이 한 달 만에 또다시 장거리 미사일을 발사한 것은 유엔 안보리 결의의 명백한 위반이자 역내 안정과 평화를 위협하는 중대한 도발이라고 개탄하였다.


ㅇ 이러한 북한의 도발에 대해, 무엇보다 국제사회가 단합되고 단호하게 대응하는 것이 중요하며, 캄보디아를 비롯한 아세안 차원에서도 강력한 메시지를 발신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언급하였다.


- 특히, 평화클럽의 주요국으로서 캄보디아가 북한이 도발을 중단하고 비핵화 협상의 장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건설적 역할을 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ㅇ 또한, 전 단장은 우리 정부의 ‘담대한 구상’에 대해 설명하고, 북한의 핵 위협은 억지(Deterrence)하고, 핵 개발은 단념(Dissuasion)시키며, 외교와 대화(Dialogue)를 통해 북한의 비핵화를 이루어간다는 총체적인 3D 접근을 바탕으로 대응하고 있다고 하였다.


ㅇ 양측은 향후 북한의 도발이 한반도 뿐 아니라 아시아 및 국제사회에도 위협이 된다는 데 인식을 같이하고, 북한의 추가 도발 전망, 내부 정세, 대북한 정책 등에 관해 다양한 의견을 교환하였다.


□ 한편, 전 단장은 3.16(목) 오후 캄보디아 내 한반도 및 아태지역 전문가들을 초청해 한반도 정세를 논의하는 라운드테이블을 개최하였다.


※ Pou Sothirak 캄보디아 평화·협력센터 이사(前 산업·광업·에너지부 장관, 前 주일캄보디아대사), Kosal Path 뉴욕시립대 브루클린 칼리지 부교수, Him Raksmey 캄보디아 평화·협력센터 연구원 겸 프놈펜 왕립대학 국제학연구소 강사


ㅇ 전 단장은 당일 북한의 장거리 탄도미사일 도발 등 최근 북한 도발 동향 및 불법 사이버 활동, 우리 정부의 담대한 구상을 설명하고 전문가들과 북한 정세 및 전망에 대해 논의하였다.


ㅇ 캄보디아 라운드테이블 참석자들은 전 단장이 현지를 방문하여 자세히 설명해 준 데 대해 사의를 표하고, 한반도 안보 상황이 동남아시아에도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만큼, 북한이 도발을 중단하고 유엔 안보리 결의를 준수해야 한다고 언급하였다.

만족도 조사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메뉴담당부서
언론담당관실
전화
02-2100-81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