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문대표홈페이지 > 뉴스·소식 > 보도자료 게시물 상세보기

한-콜롬비아 공항 화상회의 결과

  • 작성일 : 2020-04-29
  • 조회수 : 1991
  • 부서명 : 중미카리브과
첨부파일 20-257 한-콜롬비아 공항 화상회의 결과.hwp 첨부파일 미리보기
첨부파일 보도자료_첨부1.jpg 첨부파일 미리보기
첨부파일 보도자료_첨부2.jpg 첨부파일 미리보기

1. 김건 외교부 차관보와 플라타(Plata) 콜롬비아 대통령실 코로나 전략국장을 수석대표로, 코로나19 대응 공항 입출국 및 검역시스템 경험 전수를 위한 한ㆍ콜롬비아간 화상회의가 2020.4.29.(수) 오전 2시간(07:30-09:30) 개최되었다.


2. 우리측은 외교부, 인천공항공사, 서울지방항공청, 인천세관, 출입국외국인청, 정부검역지원단, 질병관리본부 등이 참석하였다.

  o 콜롬비아측은 대통령실 국가안보보좌관, 교통부장관, 정보통신기술부장관, 보건부장관, 외교부 차관, 보고타 등 4개 국제공항공사 사장, 주한콜롬비아 대사 등 58개 관계기관에서 약 70여명 참석하였다.


3. 김건 외교부 차관보는 인사말을 통해 콜롬비아가 한국전 참전 우방으로, 지난 4.2.(목) 한-콜롬비아 양국 정상통화 시 문 대통령님의 말씀과 같이 한국은 콜롬비아의 코로나19 대응에 적극 협력해 나가고자 한다고 말하였다. 


4. 우리측은 △공항내 TF 조직 구성 및 운영(발표 : 김영만 정부검역지원단장), △인천공항 출국검역절차 COVID FREE 3 Step(백정선 인천공항공사 여객본부장), △특별입국절차 및 자가격리앱(손태종 질병관리본부 연구관) 등 세 분야의 발표를 통해 코로나19 대응 관련 인천공항의 시스템과 노하우에 대해 상세하게 설명하고, 우리 관련 경험을 공유하였다.


5. 발표 후 이어진 1시간 가량의 질의ㆍ응답에서 콜롬비아측은 코로나19 대응 관련 전반적 공항 대응체계에서부터 실무적이고 세부적인 기술 사안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질문을 하였는데, 이번 회의에 임하는 콜롬비아 정부의 관심과 열의를 확인할 수 있었다.

  o 특히, 입국 소요 시간 및 입국단계별 통제 방법, 내외국인 입국 절차의 차이, 기존 자동입국심사의 중단 여부, 자가진단앱 운영 경험 및 자가진단앱 설치가 어려운 경우의 관리 방법, 입국자 교통지원체제 등 특별입국절차 관련 사항에 많은 관심을 표하였다.

  o 또한, 현재까지 77,000명의 인천공항 근무 직원들이 한 사람도 코로나19 감염없이 철저한 관리ㆍ운영이 이루어지고 있는 것을 인상적으로 받아들이면서, 공항 내 사회적 거리두기 시행 현황, 공항 내 방역 및 환기 실시 방안, 열화상 카메라의 기술규격 등 공항 운영관련 사항에 대해서도 집중적으로 질문하였다.


6. 질의ㆍ응답 종료 후 오로쓰코(Orozco) 교통장관은 코로나로 자국 국제공항이 폐쇄된 상황에서 앞으로 자국민 귀환 등 공항재개준비에 오늘 회의가 많은 도움이 되었다고 하고, 한국의 경험과 노하우 공유에 각별한 감사의 뜻을 전달하였다.


7. 김건 외교부 차관보는 오늘 화상회의가 콜롬비아 공항 재개 준비에 매우 유익하였다는 콜롬비아측 평가에 기쁘다고 하고, 콜롬비아의 코로나19가 조속히 진정되어 양국간 인적, 경제 교류가 하루속히 정상화되기를 기원하였다.

  o 또한, 한국 정부는 코로나19 이후 외교정상화를 위해서도 콜롬비아 정부와 지속 협력해 나가겠다고 하면서, 특히, 콜롬비아의 한국전 참전 70주년인 금년을 계기로 양국간 FTA 활성화, IT 분야 협력 증진 등 다양한 분야에서 양국간 협력이 활성화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하였다.


8. 금번 회의는 외교부가 관계기관과 함께 우리나라의 선진 방역시스템에 기반한 모범적 입국관리 경험을 공유한 최초의 화상회의로서, 향후 이 분야에서 국제사회와의 협력 확대와 함께 한-콜롬비아간 양자 보건협력 제고를 위한 기반을 마련한 것으로 평가된다. 


붙임 : 화상회의 사진.  끝.

메뉴담당부서 : 언론담당관실

전화 : 2100-8126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