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뉴스·공지

  1. 뉴스·공지
  2. 보도자료

보도자료

국문대표홈페이지 > 뉴스·소식 > 보도자료 상세보기

제1차관, 코로나19 대응 관련 역내 7개국 외교차관간 전화 협의 결과 (제3차)

  • 작성일 : 2020-04-03
  • 조회수 : 1754
  • 부서명 : 북미국 북미1과
첨부파일 20-212 제1차관, 코로나19 대응 관련 역내 7개국 외교차관간 전화 협의 결과 (제3차).hwp 첨부파일 미리보기

□ 조세영 외교부 제1차관은 4.3.(금) 오전 10시30분(한국시간)부터 약 40분간 역내 외교차관들과 제3차 전화 협의를 가졌다.
 
o 한국, 미국, 일본, 호주, 뉴질랜드, 베트남, 인도 등 7개국 외교차관이 참여하는 역내 외교차관간 전화 협의는 3.20.(금) 1차 협의 이후 매주 정례적으로 개최되고 있다.
 
※ 참석자 : 스티븐 비건(Stephen Biegun) 미국 국무부 부장관, 아키바 다케오(Akiba Takeo) 일본 외무성 사무차관, 프란세스 애덤슨(Frances Adamson) 호주 외교통상부 차관, 크리스 시드(Chris Seed) 뉴질랜드 외교통상부 차관, 하르시 시링글라(Harsh Shringla) 인도 외교부 수석차관, 부이 타인 썬(Bui Thanh Son) 베트남 외교부 수석차관
 
□ 외교차관들은 각국의 코로나19 대응 현황을 공유하고, 전세계적 코로나 19 확산 상황에서 취약국에 대한 인도적 지원, 글로벌 공급망 유지, 자국민 귀국을 위한 상호 협력 등을 위한 방안을 논의하였다.
 
□ 조 차관은 우리 정부가 국내 수급에 영향을 미치지 않는 한도 내에서 지원이 시급한 취약국가들에게 진단키트 등을 지원하고 있음을 소개하고, 많은 국가들과 긴밀한 협력을 통해 전세계에서 4000명이 넘는 우리 국민들의 귀국이 가능했다고 설명하면서, 앞으로도 인도적 지원 및 영사 분야와 관련하여 긴밀한 협력을 지속해 나가자고 강조하였다.
 
o 아울러, 조 차관은 우리 정부가 코로나19 해외 유입 증가에 대응하여 전 입국자 대상 14일 격리를 의무화하는 한편, 필수적 경제 교류를 위한 별도 입국 절차를 열어두었음을 설명하고, 코로나19 확산 상황에서도 필수적 이동을 유지하기 위한 표준을 함께 마련해 나가기를 기대한다고 하였다.
 
□ 차관들은 앞으로도 정례적인 전화 협의를 통해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긴밀한 소통과 공조를 이어나가기로 하였다. 끝.   

메뉴담당부서 : 언론담당관실

전화 : 2100-8126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