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뉴스·공지

  1. 뉴스·공지
  2. 뉴포커스

뉴포커스

뉴포커스 상세보기

장관, PBS 인터뷰(3. 16.)

  • 등록일 : 2018-03-20 17:56:25
  • 조회수 : 5121
  • 부서명 :  

@출처 PBS 인터뷰 동영상 바로가기 

 

 장관, PBS 인터뷰(3. 16.)

*위 이미지 클릭시 인터뷰 동영상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Judy Woodruff] ... Minister Kang and I spoke earlier today, and I began by asking her about President Trump’s recent apparent threats to pull American troops from South Korea if the Korea-U.S. Free Trade Agreement, or KORUS FTA, is not improved in the United States’ favor.

 

[Foreign Minister Kang] Well, I think the strength of the Korea-U.S. alliance is solid enough to not take comments related to trade as indicating something about the troop presence itself. And we are having a session of renegotiating the KORUS FTA. We very much hope and expect the result to be mutually beneficial and something that takes the FTA further in a way that benefits both countries.

 

[Judy Woodruff] Is your government prepared to make concessions on trade?

 

[Foreign Minister Kang] I think, as deals go, there have to be concessions both ways.

 

[Judy Woodruff] The President also said in his remarks this week, he said, our allies care about themselves, they don’t care about us. How do you read that?

 

[Foreign Minister Kang] I think every country thinks of their national interest in the first instance. We do, the U.S. does, all countries. And I think it has to be read in that context, and not taken at face value.

 

[Judy Woodruff] Well, let’s turn to the proposed talks between President Trump and the leader of North Korea, Mr. Kim. How confident are you that those talks are going to take place? Any question that they will happen?

 

[Foreign Minister Kang] Well, I think this is the result of our special envoy’s direct discussion with Chairman Kim. So, I’m pretty confident. You know, I think we’re cautiously optimistic that the talks will happen and that this will be a breakthrough for a peaceful resolution of the North Korean nuclear issue.

 

[Judy Woodruff] So, what conditions have to be met, in your view, before these talks can take place, on both sides?

 

[Foreign Minister Kang] I think very much the conditions that the U.S. has so far emphasized, that is, the North Korean leader has to indicate his commitment to denuclearization has been met. That was one of the key points that came out of the special envoy’s meeting and then conveyed to President Trump. The other was that they need to stop the provocations, and, again, clearly stated by the leader himself, no more provocations as long as the dialogue continues. So I think the basic condition that we have been flagging, the U.S. has been flagging, has basically been met.

 

[Judy Woodruff] Could there be new sanctions imposed on North Korea before any talks take place?

 

[Foreign Minister Kang] Well, I think the international community together has been implementing the Security Council sanctions. And that certainly has been one of the factors that has led Mr. Kim to come out and start engaging. The Security Council — so, yes, if there are further provocations, there will be more sanctions. But Mr. Kim has — Chairman Kim has clearly stated there will be no further provocations, as long as the dialogues continue.

 

[Judy Woodruff] Does your government trust the leader of North Korea? I mean, the people who watch North Korea closely say it has violated every agreement it’s entered into in recent history.

 

[Foreign Minister Kang] It’s not a matter of trusting. It’s a matter of approaching the opportunity presented with good will, And we have... my president has been from the very beginning consistent and persistent in his message about North Korea. And that message has been North Korea’s missiles — nuclear program will never be accepted, but we want to engage to find a way towards a peaceful resolution. This is a much better situation, I think we all agree, than we found ourselves mid-last year or even at the end of last year.

 

[Judy Woodruff] You mentioned the sanctions imposed on the North. Why do you think the leader, their leader, Kim Jong-un, wants this meeting? I mean, after all the effort, all the energy, resources they have poured into building up their nuclear weapons program that can strike the United States, certainly strike countries in the region, why does he want this meeting?

 

[Foreign Minister Kang] The sanctions and the solidarity of the international community behind the sanctions are, by all accounts, having an effect. The chairman has promised two things to his people. One is the nuclear program and one is economic development, improvement of livelihoods. And this was a part clearly stated in his new year message. And to make progress on the second track, he needs — he cannot do this, deliver this with — under the heavy sanctions regime. So he would understand that he needs to work with the international community, in the first instance, the United States, to ease the sanctions regime. And that’s not going to happen unless and until he — unless he takes significant steps on the denuclearization track.

 

[Judy Woodruff] Do you have a goal, does your government have a goal in mind, should the U.S. have a goal in mind of what that denuclearization looks like? I mean, how far does it have to go for there to be an agreement?

 

[Foreign Minister Kang] Well, we are very clear in our stated goal of complete denuclearization of North Korea. And it will take a long while, because the program is very advanced. So, from a very well-advanced program to complete denuclearization obviously will take a long time. And we’re prepared for the long haul. But we approach this with clear eyes and with nerves of steel, but with a clear goal in mind.

 

[Judy Woodruff] What concessions should South Korea and the U.S. be prepared to make for there to be an agreement, and could it include removing or reducing the number of U.S. troops in South Korea?

 

[Foreign Minister Kang] I think the issue of the U.S. presence in South Korea is very much an issue that needs to be discussed, an issue for the alliance. And I don’t think that, you know, we — you should even think about any concessions along those lines. It will not be an issue that we will readily discuss at the table with North Korea.

 

[Judy Woodruff] Your president is going to meet with leader Kim next month, and it’s — this is in advance of any meeting with President Trump. There are those who look at all of this and say that Korea and the United States are conferring a level of credibility and respect on the North Korean regime that it has not earned, that it doesn’t deserve. How do you answer that?

 

[Foreign Minister Kang] It’s a regime, still, that we need to deal with. It poses a grave security threat to Korea, to the whole world. And you can only deal with this threat by engaging with it. We are absolutely clear that a military solution is not an option. It’s — we are a country that has experienced the most destructive war in a lifespan that my father’s generation can remember. So, there cannot be another war on the Korean Peninsula. This requires a peaceful solution. And to have a peaceful solution, you have to deal with them. You have to negotiate.

 

[Judy Woodruff] And how much are you concerned about the fact that you are dealing with a U.S. administration that is undergoing a lot of change at the top? How much harder does that make it to work with the U.S. on this very sensitive issue?

 

[Foreign Minister Kang] Well, it’s people, but it’s also institutions, which is why, despite the fact of the change at the top of the State Department, I still decided to come, because it’s certainly, with people, you develop a certain camaraderie after a while. But that comes with part of the job. And I think that’s what professional diplomacy requires.

 

[Judy Woodruff] I asked you earlier if you or your government trusts Kim Jong-un. Do you trust President Trump?

 

[Foreign Minister Kang] I have confidence in his ability to deliver on his strong desire to come to grips with this issue of the North Korean nuclear missile threat.

 

[Judy Woodruff] Well, Foreign Minister Kang, we thank you very much for talking with us.

 

[Foreign Minister Kang] Thank you, Judy.


--- (비공식 국문 번역) ---

 

[Judy Woodruff 앵커] 오늘 강경화 외교부 장관을 만나 말씀을 나눴습니다. 한미 FTA가 미국에 유리한 방향으로 개선되지 않을 경우 주한 미군을 철수할 수 있다고 위협한 최근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에 대한 질문으로 인터뷰를 시작했습니다.


[강경화 장관] 한미 동맹은 통상과 관련된 언급을 주한 미군과 관련한 그 어떤 것을 시사하는 것으로 해석하지 않아도 될 만큼 충분히 견고하다고 봅니다. 우리는 한미 FTA를 재협상 중이고, 그 결과가 상호 이익이 되는 방향으로 나오기를 매우 희망하고 기대합니다.

 

[Judy Woodruff 앵커] 한국 정부는 통상에 있어 양보할 준비가 되어 있으신지요?

 

[강경화 장관] 협상에 있어 양 측 모두로부터의 양보가 있어야 한다고 봅니다.

 

[Judy Woodruff 앵커] 이번 주 트럼프 대통령은 동맹국들이 자기들만 신경 쓰고 미국은 신경 쓰지 않는다고 했는데, 트럼프 대통령의 이러한 발언에 대해 어떻게 보시나요?

 

[강경화 장관] 어느 국가 건 자국의 이익을 우선적으로 고려한다고 봅니다. 우리 또한 그렇고, 미국이나 다른 모든 국가들도 마찬가지입니다.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은 액면 그대로 받아들이기 보다는 이러한 맥락에서 이해해야 한다고 봅니다.

 

[Judy Woodruff 앵커] 미북 정상회담 문제로 화제를 돌려보면, 정상회담 개최에 대해 얼마나 확신하시나요? 정상회담 개최 전망에 대해 어떠한 의문이 없으신지요?

 

[강경화 장관] 이는 대북 특사단이 김정은 위원장과 직접 협의한 결과로 나온 것이라고 봅니다. 따라서 (미북 정상회담 개최에 대해) 매우 확신합니다. 미북 정상회담이 개최될 것이라는 점과 이번 회담이 북핵 문제의 평화적 해결을 위한 돌파구를 마련할 것이라는 점에 대해 조심스럽게 낙관하고 있습니다.

 

[Judy Woodruff 앵커] 장관님이 보시기에 미북 정상회담이 개최되기 전에 양 측에서 어떤 조건들이 충족되어야 한다고 보시는지요?

 

[강경화 장관] 그간 미국이 강조해왔던 조건, 즉 북한 지도자가 비핵화 의지를 표명해야 한다는 조건은 상당 부분 충족되었다고 봅니다. 이는 대북 특사단의 방북 결과로 나온, 그리고 트럼프 대통령에게도 전달된 핵심 사항 중 하나입니다. 또 다른 조건은 북한이 도발을 중단해야 한다는 것인데, 이 또한 김정은 위원장 스스로가 대화가 진행되는 동안 도발이 없을 것임을 분명히 표명한 사항입니다. 따라서 한국과 미국이 내세웠던 기본적인 조건들은 기본적으로 충족되었다고 봅니다.

 

[Judy Woodruff 앵커] 회담이 이루어지기 전 신규 대북 제재가 취해질 가능성도 있을지요?

 

[강경화 장관] 국제사회는 공동으로 안보리 제재를 이행해왔고, 이는 북한이 대화로 나오게끔 만든 요인 중 하나입니다. 그렇습니다. 만약 추가적인 도발이 있을 경우 추가적인 제재가 있을 것입니다. 그러나 김정은 위원장은 대화가 진행되는 동안 추가적인 도발은 없을 것이라고 분명히 언급했습니다.


[Judy Woodruff 앵커] 한국 정부는 북한 지도자를 신뢰하시는지요? 북한을 면밀히 관찰해온 사람들은 북한이 매번 합의를 어겼다고 지적하고 있습니다.

 

[강경화 장관] 이는 신뢰의 문제가 아닙니다. 이는 주어진 기회에 선의를 갖고 다가가는 문제입니다. 문재인 대통령께서는 처음부터 북한에 대한 일관적이고 지속적인 메시지를 보내셨습니다. 그러한 메시지는 북한의 핵·미사일 프로그램은 결코 용납될 수 없지만 (북핵 문제의) 평화적 해결을 모색하기 위해 (북한과) 관여하기를 원한다는 것입니다. 지금 상황은 작년 중반이나 작년 말에 비해 훨씬 더 나은 상황이고, 이 점에 대해서는 모두가 동의한다고 봅니다.

 

[Judy Woodruff 앵커] 아까 대북 제재를 언급하셨는데, 북한이 미북 정상회담을 원하는 이유가 무엇이라고 보시는지요? 즉, 북한이 미국을 타격할 수 있는 핵무기 개발에 온갖 자원과 노력을 쏟아 부은 이후에 회담을 원하는 이유가 뭐라고 보시는지요?

 

[강경화 장관] 제재와 제재에 대한 국제사회의 일치된 입장은 명백히 효과를 나타내고 있습니다. 김정은 위원장은 북한 주민들에게 두 가지를 약속해왔습니다. 한 가지는 핵무기이고, 다른 한 가지는 경제 발전과 주민들의 생활 개선입니다. 이는 신년사에서 분명하게 언급된 부분이기도 합니다. 강력한 제재 하에서는 경제 발전이라는 이 두 번째 목표에 대한 진전을 이루어 낼 수 없습니다. 그래서 그러한 제재를 완화시키기 위해 국제사회, 무엇보다 미국과 협력할 필요가 있다는 점을 이해하고 있을 것으로 봅니다. 그리고 (그러한 제재 완화는) 북한이 비핵화에 있어 중대한 조치를 취하지 않는 한 있을 수 없을 것입니다.

 

[Judy Woodruff 앵커] 비핵화가 어떤 것이어야 하는가에 대해 한국 정부와 미국은 목표를 가지고 있으신가요? 즉, 합의가 이루어지려면 그러한 비핵화 목표가 어느 정도 수준이어야 할지요?

 

[강경화 장관] 우리는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라는 목표에 있어 매우 분명한 입장을 가지고 있습니다. 북한의 핵·미사일 프로그램이 매우 진전되었기에 완전한 비핵화에는 시간이 오래 걸릴 것입니다. 그리고 우리는 이러한 장기 작업에 나설 준비가 되어 있습니다. 우리는 명민하고 담대하게, 그렇지만 분명한 목표를 갖고 이 문제에 접근하고 있습니다.

 

[Judy Woodruff 앵커] 합의 도출을 위해 한국과 미국은 무엇을 양보할 준비가 되어 있어야 할까요? 주한 미군 철수나 감축이 그러한 양보에 포함될 가능성도 있나요?

 

[강경화 장관] 주한 미군 주둔 문제는 협의가 필요한 사안이고 한미 동맹의 문제입니다. 그러한 류의 양보를 고려해서는 안 된다고 봅니다. 이는 북한과의 회담에서 선뜻 논의할 문제는 아닙니다.

 

[Judy Woodruff 앵커] 문재인 대통령께서는 트럼프 대통령에 앞서 다음 달 북한과 정상회담을 가질 예정입니다. 이를 두고 한국과 미국이 응당한 수준 이상으로 북한을 신뢰하고 존중하고 있다고 지적하는 사람들이 있는데요, 이에 대해서는 어떻게 보십니까?

 

[강경화 장관] 북한은 우리가 상대해야 할 대상입니다. 북한은 한국과 국제사회 전체에 중대한 안보 위협을 제기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위협에 대처하기 위해서는 북한과 관여해야만 합니다. 군사적 해결책은 대안이 아니라는 점에 있어 우리의 입장은 매우 분명합니다. 한국은 제 아버지 세대가 기억하는 시대에 있어 가장 파괴적인 전쟁을 겪었던 국가입니다. 따라서 한반도에 또 다시 전쟁이 일어나서는 안 되고, 평화적 해결이 필요합니다. 그리고 그러한 평화적 해결을 위해서는 북한을 상대해야 하고, 협상을 해야 합니다.

 

[Judy Woodruff 앵커] 고위직 인사 변동을 겪고 있는 미 행정부를 상대해야 한다는 점에 있어 어느 정도로 우려를 갖고 계십니까? 그리고 민감한 (북핵) 문제에 있어 미국과 협력하는 것이 이러한 인사 변동으로 인해 얼마나 더 힘들어지고 있는지요?

 

[강경화 장관] 정부는 사람들로 구성되어 있기도 하지만, 기관이기도 합니다. 바로 이러한 점이 미 국무부 내 고위직 인사 변동에도 불구하고, 제가 미국에 오기로 결정한 이유입니다. 분명 사람들과 일을 하다보면 일정 시간이 지난 후 동료애가 생기기도 합니다. 그러나 이는 (사람이 아닌) 업무에서 오는 것이기도 합니다. 바로 이러한 점은 전문적인 외교에 있어 요구되는 사항이라고 봅니다.

 

[Judy Woodruff 앵커] 아까 장관님이나 한국 정부가 김정은을 신뢰하는지를 여쭤봤었는데, 트럼프 대통령을 신뢰하고 계시는지요?

 

[강경화 장관]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이라는 문제에 대처하고자 하는 그의 강한 의지를 성공적으로 실행에 옮길 능력을 지녔다는 점에 대해 확신을 가지고 있습니다.

 

[Judy Woodruff 앵커] 함께 말씀 나눠주셔서 감사합니다.

 

[강경화 장관] 감사합니다.

메뉴담당부서 : 정책홍보담당관실

전화 : 2100-8252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